러시아 국방부는 아프간 전쟁 기간에 대한 문서를 기밀 해제했다.

아프가니스탄에서 소비에트 병력을 철수 한 30 기념일과 관련하여 오픈 액세스 아카이브 문서가 등장했습니다., 러시아 국방부에 의해 기밀 해제. 이것은 러시아 연방 국방부 통신부 (Department of Communications Ministry of Russian Federation)에서보고되었습니다.


러시아 국방부는 아프간 전쟁 기간에 대한 문서를 기밀 해제했다.


이 문서들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다큐멘터리 프로젝트에서 저자들은 역사 아프간 전쟁의 영웅들과 그들의 착취에 관해 이야기 할뿐만 아니라 아프가니스탄에서의 국제 의무의 첫 시절부터 군사 작전을 시작했습니다.

기밀 해제 된 자료에는 아프간 전쟁에 연루된 전투원과 군대에 배정 된 상과 명예에 관한 자료가있다. 또한 소련 군인과 평화로운 아프간 인들 사이의 관계를 안정화시키는 복잡한 과정이 어떻게 진행되었는지에 대한 역사적 증거에 공개적으로 접근 할 수 있습니다.

자료로부터 :
또 다른 중요한 이유는 국가 경제 시설 건설을 보호하고 지속하는 것입니다. 소련의 도움으로 수력 발전소, 가스 파이프 라인, 비행장, 주택 건설 공장, 아스팔트 콘크리트 공장, 고속도로 및 살랑 터널 등 200 이상의 산업 시설이 아프가니스탄에 건설되었습니다. 전체 소련 인근이 카불에 지어졌습니다.




특히 아프가니스탄에서 수여 된 일부 전쟁 참전 용사들의 등록 카드가 관심의 대상입니다.

Ruslan Aushev 등록 카드 :


러시아 국방부는 파니스트 봉쇄로 인한 레닌 그라드 해방 이후 75 년 동안 고유 한 기록 문서를 또 다른 중요한 날로 기각했다.

방위 부의 웹 사이트에 게재 된 자료는 Ladoga 호수의 얼음을 통과하고 봉쇄 도시와 후방 지역을 연결 한 생명의 길에 관해 알려줍니다.

전략적 관점에서 가장 중요한 군용 고속도로를 만드는 과정의 조직, 잠수함에 의한 군사 작전에 대한보고, Leningraders 용 대피 계획 및 자원 운송 -이 모든 것은 현재 러시아 국방부 웹 사이트에서 공개적으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용한 사진 :
러시아 국방부, VKontakte
Ctrl 키 엔터 버튼

실수로 눈치 챘다. 텍스트를 강조 표시하고를 누릅니다. Ctrl + Enter를

21 논평
정보
독자 여러분, 출판물에 대한 의견을 남기려면 등록하십시오.

зже зарегистрированы? Войти

  1. 대위 15 2 월 2019 07 : 30 새로운
    • 3
    • 3
    0
    아민은 타라키를 체포 한 후 XNUMX 월 혁명을 조직 한 후 반혁명에 맞서 싸울 우리의 파병 대를 소개하고 정치국에 편지를 써서 몇 년 동안 미국에서 살면서 공부하기 전에 밝은 전망을 그렸 음을 강하게 주장한 사람입니까? 다소 이상한 우연의 일치를 찾지 않습니까?
  2. GKS 2111 15 2 월 2019 07 : 33 새로운
    • 19
    • 1
    + 18
    А вот сосед без наград оттуда пришел,водилой бензовоза под прицелом духовским отъездив по серпантинам год и два месяца-для меня он Герой уж никак не меньше Аушева,Золотой Звездой награждённого.
    1. 폴 바얀 15 2 월 2019 08 : 42 새로운
      • 9
      • 0
      +9
      ЗВЕЗДУ ГЕРОЯ ДАЮТ ЗА ДРУГИЕ ЗАСЛУГИ. Ваш сосед всего лишь выполнял свой долг!!!
  3. gla172 15 2 월 2019 07 : 38 새로운
    • 6
    • 0
    +6
    ...у нас в городе в этом году должны памятник к этой дате поставить...
  4. 코스모 나 프트 15 2 월 2019 07 : 53 새로운
    • 7
    • 0
    +7
    в 87м в нашем военкомате висели портреты награждённых в Афганистане.там и Аушев был.никакого секрета
  5. 백만 15 2 월 2019 09 : 01 새로운
    • 6
    • 0
    +6
    Довелось видеть 19-20 летних пацанов с орденами,медалями и знаками о ранении....Лица у них были не такие ,как у нынешних их ровесников
  6. rocket757 15 2 월 2019 09 : 25 새로운
    • 2
    • 0
    +2
    Моральные, тактические, политические аспекты процесса именуемого по разному, разными лицами, обсуждать неможно .....
    Считаю, глупостью и преступлением сокрытие, не рассмотрение, не осмысление должным образом всего того опыта, через который прошли вооружённые силы Советского Союза! Это надо было изучать, систематизировать и делать на основе исследований УЧЕБНИКИ, для командного состава ВС!
    Да и болтунам-политикам не вредно было б знать, как оно на самом деле происходит\ло!
  7. 세르게이 서보 15 2 월 2019 09 : 36 새로운
    • 0
    • 0
    0
    У нас в том году наконец-то установили памятник и стелу войнам и героям прошедшие войну в Афганистане.
  8. shura7782 15 2 월 2019 10 : 23 새로운
    • 6
    • 0
    +6
    Наша эскадрилья подвесила все оставшиеся бомбы., что бы на по следок отбомбиться и вышла из Баграма 31 января 99г. в Мары.( Пробылыли там месяц.(Как нам сказали, из-за угрозы из Пакистана). Осталась небольшая группа выпуска. Вокруг аэродрома - пустота, охраны больше нет. Духов в бинокль хорошо видно., они уже по нашим позициям шныряли. Подбирали брошенное "добро". Улетали через сутки ночью. Вся жилая зона Баграма полыхала огнём. За войну эскадрилья потеряла 11 самолётов и шесть лётчиков. Вечная им память!
    1. 에브 게니 우스 15 2 월 2019 11 : 42 새로운
      • 4
      • 0
      +4
      당신이 그 전쟁의 참가자라면 - 그것에 대해 더 많은 것을 쓰십시오, 시간은 기다리지 않습니다. 영웅들이 우리를 떠난다. 사실에 대한 진실과 증인이 떠난다. MO 아카이브에는 많은 자료가 있지만 대부분은 숨겨져 있습니다. 아마도 100은 모든 것을 열어 놓을 것입니다. 동료의 회고록이 있다면 - 읽을 곳을 적어두면 감사 할 것입니다.
  9. 에브 게니 우스 15 2 월 2019 10 : 27 새로운
    • 1
    • 0
    +1
    흥미로운 점은 아프가니스탄 전쟁 참가자들이 스스로 조용히 유지한다는 것입니다. 어쩌면 그들은이 전쟁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가지고있을 것인가? 그리고 여기에 주로 냄새를 맡지 않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
    전쟁 참여자들에 대한 이야기는 흥미롭지 만 전쟁에 대한 그들의 의견은 흥미 롭지 않습니다. 특히 전쟁에서 부상 당하고 불구가 된 병사들의 의견은 ...
    타락한 군인은 영원한 기억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프간 전쟁과 레닌 그라드의 봉쇄에 관한 정보를 한 장의 기사에 담는 것, 왜 그렇습니까? 두 가지 다른 전쟁의 중요성을 같습니까? 적군이 집에 왔을 때, 당신은 가족을 보호하기 위해 무기를 들고갔습니다. 이것은 하나의 선택이며, 언덕 위로 싸울 때, 당신의 동의없이 묻습니다. 이것은 두 번째 옵션입니다. 출판물의 저자 - 모든 설탕에 절인 과일.
    1. 카나 캣 15 2 월 2019 11 : 15 새로운
      • 2
      • 0
      +2
      Для афганцев он сродни Дню Победы... и хотя в этой войне ни кто не победил, они вышли непобежденными...
    2. 경비 대장 15 2 월 2019 18 : 30 새로운
      • 9
      • 0
      +9
      Добрый вечер .Хотелось бы возразить. Не надо так категорично говорить, что совмещать блокаду и Афганскую войну, не правильно. В чем не правильность,? И там и там смерть могла прийти в любой момент. Не все блокадники добровольно остались в городе,и с радостью сносили эти муки. И почему очень многие говорят, что мол послали не понятно куда и зачем, за бугор. У всех событий связанных с войною, есть своя правда и ложь. Есть свои герои и предатели, есть пристроившиеся. Увы это так. Плохо, что после всех перенесенных бед, мы не сделали правильных выводов. И все свели к формализму. Не надо Афганцев целовать и осыпать благами. Хотя бы помнить и использовать этот опыт. И не поносить . Время все ставит на место. 5 лет назад был в Афганистане, 10 дней ездили по местам, где проходили службу. К нам выходили бывшие противники(духи) когда узнавали, что мы, шурави, и здесь служили, приглашали в гости, Они оценили только спустя столько лет, что наши там делали. И многие говорили, следующее. Вы сделали ошибку, что вошли, но еще большую ошибку сделали, когда ушли. Они нас помнят, и уважают сейчас.
      1. 에브 게니 우스 15 2 월 2019 18 : 47 새로운
        • 2
        • 0
        +2
        좋은 코멘트, 드물게 BO에 적절한 사람을 만난다. 내 말은 단호하다는 사실에 관해서, 나는이 전쟁의 목표와 이니셔티브의 차이점에 대해이 점을 강조하고 싶다. 2 차 세계 대전이 시작된 후, 소련 군대 등록 및 입대 사무실은 전선에 가고 싶은 사람들로 가득했습니다. 군대가 아프가니스탄에 들어갔을 때, 군부 위 원들은 커피를 마셨다. 그것이 전체적인 차이입니다. 첫 번째 경우, 문자 적 ​​의미의 사람들은 자신의 땅을 지키려고 서둘 렀고 두 번째 경우는 단순히 명령의 이행, 헌장의 준수 및 맹세였다. 사실, 정부의 명령에 대한 맹세가 있었고, 소련군은 아프가니스탄 전쟁에 최고의 당 지도부를 보냈다.
        1. 근원 16 2 월 2019 00 : 19 새로운
          • 2
          • 0
          +2
          Ну, если брать формальную сторону дела, то все до единого писали рапорта с просьбой направить для дальнейшего прохождения службы в ДРА. Кроме, вероятно, первых заходивших в 79-м и начале 80-го годов. Поверьте, были и те, кто отказался. Для карьеры плачевно, но насильно совсем уж против воли не было никого. А вот освещение - примерно до 83-го вообще смутно на уровне сплетен и шепота, да и потом как-то официально умалчивали. Первым разрекламированным действом стал вывод в 1986-м одного полка. Это уже горбачевщина понеслась.
      2. 아스날 16 2 월 2019 22 : 46 새로운
        • 1
        • 0
        +1
        Жму руку, Геннадий!
    3. 상어 애호가 16 2 월 2019 03 : 42 새로운
      • 3
      • 0
      +3
      Да,помалкиваем.О чем говорить,как никак война была,люди гибли. А чтобы понять ощущения участников, посмотрите новый фильм Гладкова "Королевский батальон". Там как раз очень четко ветераны говорят. Подтверждаю 100%. Даже по прошествии 32 лет(я в 87 заменился)нет ни одного дня,чтобы я не вспоминал о этих 2х годах. Конечно не так,что сажусь за стакан, с гармонью или балалайкой,папиросой в зубах и "лабаю"-вспоминаю)))))). Подсознанием. Почему,не знаю,не могу ответить.
      1. 에브 게니 우스 16 2 월 2019 15 : 27 새로운
        • 1
        • 0
        +1
        답변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는 참전 용사들의 이야기를 읽었습니다 - ArtOfWar에 관한 아프간 인들, 그들은 많이 게시합니다. 그러나 기본적으로 전투의 묘사, 그러나이 전쟁에 대한 반성은 없습니다. 어떤 종류의 전쟁 이었습니까? 어떤 사람들은 국제적인 의무를 다하고 있습니다. 저는 그 해의 소련 입법을 통해 잎을 피었습니다. 법령에는 그러한 의무가 없습니다. 바르샤바 조약에 대한 모든 것이 명확하지만 아프가니스탄은이 조약의 당사자가 아닙니다. 우리가이 표현에서 두 번째 단어를 취하면 부채에 관한 것인가? 그렇기 때문에 그 당시 아프가니스탄에 빚진 적이 있습니까? 아무것도 아니야. 그래서 먼 옛날 전쟁은 불법이 아니라 CPSU 당 지도자들의 변덕에 의해 밝혀졌다. 아프가니스탄이 오늘 소련의 폭탄에 의해 파괴 된 마을에 대한 러시아의 요구를한다면 누가 책임을 질 것인가? M. Gorbachev 또는 과거 CPSU의 비밀 박스 오피스?
      2. 아스날 16 2 월 2019 22 : 51 새로운
        • 3
        • 0
        +3
        Потому что там были! И с памяти это Андрей, уже не убрать!
        бывает и в холодном поту с криками просыпаешься
    4. 아스날 16 2 월 2019 22 : 43 새로운
      • 3
      • 0
      +3
      О войне писать тем, кто там был, тяжело очень!
      Вы уж поверьте!
  10. 피터 이바노프 16 2 월 2019 12 : 18 새로운
    • 5
    • 0
    +5
    У нас, в пограничных войсках СССР, считалось, что службе на "линейке", т.е на ПЗ - НЕТ выше в войсках. Когда в 1991ом мангруппы ПВ вошли в северные вилайеты ДРА, служба на заставах КСАПО - ПОМЕРКЛА, поголовно солдаты и сержанты рвались в Афган! Были редкие случаи, когда провинившихся бойцов из мангрупп отправляли дослуживать в Союз и они попадали на заставы... им там делали обструкцию, как "прокажённы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