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세대 차질

지금까지 러시아 만이 인도 공동 군사 기술을 제공 한 국가는 없다.


러시아와 인도는 무기 및 군사 장비의 공동 개발 및 생산 경험을 확대 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모스크바와 뉴 델리는 브라흐 (BrahMos) 미사일과 같은 새로운 전략적 프로젝트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러시아가 인도의 무기 시장에서 발판을 확보 할 수있게 해줄 것이다.

양국은 상당히 풍부한 조인트를 가지고있다. 역사 군사 기술 협력. 지금까지 국가들은이 분야에서 큰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PTS의 가장 중요한 업적 가운데 특히 "BrahMos", Su-30MKI, "Arihant"및 "Vikramaditya"프로젝트가 강조되어야합니다.

6 개 선반

BrahMos 초음속 크루즈 미사일을 만드는 프로젝트는 군사 기술 분야에서 러시아 - 인도 협력의 유일한 예이며, 그 특성상 선진국에서 생산 된 이런 종류의 제품보다 훨씬 우수한 제품이 탄생하게되었습니다. 대함 미사일을 탑재 한 미사일 시스템 개발 및 생산 협력에 관한 정부 간 합의는 12 2 월 1998에서 서명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합작 투자 회사 인 브라 모스 에어 스페이스 (BrahMos Airspace Ltd)와 250 백만 달러의 자본을 설립했다. 합작 회사의 주식은 다음과 같이 나뉘어졌습니다 : 49,5 퍼센트 - 러시아, 50,5 퍼센트 - 인도. 2001에서는 BrahMos의 첫 번째 비행 테스트가 진행되었습니다. 2004에서는 인도 정부가 미사일을 사용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이 해군은 2005에서이 과정을 시작했으며 지상군은 2007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오늘날 인도 육군은 브라흐 (BrahMos) 미사일을 가진 두 연대를 가지고 있으며, 세 번째는 형성 중이며, 네 번째 결정이 내려지고, 2015의 끝까지 다섯 번째와 여섯 번째가 명령 될 수 있습니다. 4 개의 발사대와 90 미사일로 무장 한 각 연대의 구성은 300 백만 달러로 추산됩니다.

공식 2013 데이터에 따르면, BrahMos 발사대를 장착 한 인도 해군에는 8 척의 배가있다. 사실 인도는 지금까지 미사일이 6 척 밖에 없었습니다 - 라지 프트, 란 비르, 란 비제 (국가 등급에 따라 61-ME 프로젝트의 거대 대 잠수함), 호위함 테그, 타카 쉬 및 트리 카드 (워치 독 프로젝트 11356).

BrahMos 미사일의 새로운 버전은 수중 및 항공 운송 업체를 위해 개발 중입니다. 그래서 20 March 2013-th는 수중 플랫폼에서 첫 테스트를 시작했습니다. 올해 Su-30MKI 전투기에서 시험 발사 "BrahMos"준비를 발표했습니다. 동시에, 반 톤에 의하여 경량이고 1/2 미터에 의해 단축 된 BrahMos조차, 항공기를 위해 곤란한 것으로 밝혀졌다. 언론에서 앞서 말한 러시아 총포의 말에 따르면, 전투기는 이륙 할 수 있지만 목표를 달성하지 못하면 착륙하는 것이 훨씬 어렵다. 인도 측은 Su-30MKI를 세 개의 미사일로 무장시킨 원래 계획을 포기해야했습니다. 따라서 시험용으로 준비된 두 대의 항공기 인 "브라 모스 (BrahMos)"는 단 하나만 휴대 할 수 있습니다.

작년이 잠수함과 전투기에이 로켓을 장착하려는 계획과 관련하여 미니 브라흐 모스 (mini-BrahMos)를 만드는 결정이 내려졌습니다. 그것의 외관은 어뢰 발사관을 통해 잠수함을 발사하고 Su-30MKI뿐만 아니라 항공 모함 "Vikramaditya"를 기반으로 한 MiG-29K 및 MiG-29CUB도 장착 할 수 있습니다.

샘플로 Su-30MKI


러시아와 인도가 30-m에서 체결 한 3,5 억 달러 상당의 2 엔진 트윈 엔진 전투기 Su-1996МКИ의 개발 및 생산 계약. 이 계약에 따라 1997 Su-1999K 전투기는 18-30의 인도 및 2002-2004의 32 Su-30МК 전투기에 인도되었습니다. 2007-2008에서 인도는 18 백만 달러에 대해 30 단위의 Su-700МКИ를 받았으며 2008부터 Su-40МКИ에 대한 30 단위 배달이 총 10 억 달러에 달합니다.

5 세대 차질2000에서는 Nasik의 엔터프라이즈에서 Su-30MKI의 라이센스 생산 계약이 체결되었습니다. 조립 키트는 이르쿠츠크에서 왔습니다. 총 140 전투기를 조립하는 데 필요합니다. 당사자들은 생산을 현지화하기를 거절하고 러시아에서 공급되는 조립 세트로 스스로를 한정했다. Su-30KI 전투기는 인도 공군의 기초이며,이 항공기는 인도 생산 현장에서 몇 년 후에 업그레이드 될 수 있습니다. 올해의 2015에 따르면 인도 공군은 350 Su-30MKI 전투기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 성공적인 프로젝트와는 달리 군용 수송기와 5 세대 전투기의 공동 개발은 아직 성공적으로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11 월 12 2007은 다목적 수송기를 만드는 프로그램의 이행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동시에, 양국 국방 장관은 1 월에 2005 부서에 위임했다. 그리고 마감 기한은 2 개월이었다. 그러나 OJSC의 Yakovlev 디자인 국장 인 Oleg Demchenko에 따르면 "관료기구는 2 년간 정부 간 협약을 맺을 수 없었기 때문에 일했습니다."

문서에 서명 한 후 프로젝트는 같은 속도로 발전하고있었습니다. 2008을 위해 계획된 항공기 개발을위한 직접 계약은 2012에 의해 5 월에 서명되었으며, 11 월에는 방갈로르 (Karnataka)에 합작사 MTA Ltd (MTAL)의 사무실이 열렸습니다. 설립자는 United Aircraft Corporation (25 %), Rosoboronexport (25 %) 및 Hindustan Aeronautics Limited - XAL (50 %)입니다. 2013 추락으로 예상되는 첫 번째 비행 시험 대신 MTA의 예비 초안 만 개발할 수있었습니다. 항공기 길이 (33 미터), 날개 길이, 최대 이륙 중량, 탑재량 (18,5 톤), 비행 거리, 순항 속도 (800 km / h)를 보여줍니다. 그러나 현재까지 디자인 초안은 승인되지 않았습니다. UAC 의장 인 Yuri Slusar는 6 월에 인디언 측에 촉구하여 예비 설계 단계의 결과에 동의하고 가능한 한 많이 수락하는 절차를 가속화했습니다.

유망한 다기능 전투기 개발 및 생산 협력에 관한 협약은 18의 2007 10 월에 체결되었습니다. 1 년 전 인디언 측은 미래 항공기의 특성에 대한 러시아의 요구 사항을 보냈다. 일반적으로 러시아는 유망한 전투기를 개발하는 대신 PAK FA (T-50)의 공동 수정에 초점을 맞추기로 결정했기 때문에 그들을 무시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반 계약은 12 월 2008에서, 2010은 12 월 295 백만 달러 규모의 프로젝트 초안에 서명했다. 계획된 2012 대신에, 프로젝트는 2013의 6 월까지 완료되었으며, 그 후 당사자들은이를 승인하고 전투기의 개발, 테스트 및 생산 단계로 진행해야했습니다. 이것은 해결되지 않은 여러 가지 문제로 인해 발생하지 않았습니다. 작년 초, 인도 공군에 의해 제기 된 주요 불만들 가운데 러시아가 기술에 대한 완전한 접근성을 제공하지 않으려한다는 것이 알려졌다. (재정적 관점에서 볼 때,이 프로젝트의 부담은 똑같이 나누어진다.) 전투기가 요구 사항을 준수하지 않는다. )와 그 가격. 문제는 해결되지 않은 채로 남아 있습니다.

잠수함과 함정


70-e에서 시작된 원자력 전략 잠수함 인도를 만드는 프로젝트. 원자로의 개발, 선체 설계, 핵 잠수함 (SLBM)에 배치 된 잠수함 용 핵탄두의 개발 등 세 부분으로 나뉘었다. 그 해에 인도 ​​해군의 20 엔지니어 팀이 BDA (Homi Bhabhi Atomic Research Center)로 보내 미사일 캐리어 프로젝트 연구 작업을 수행했습니다. 그러나 Advanced Technology Vessel ( "하이테크 선박")으로도 알려진 인도 원자력 전략 잠수함 건설 프로젝트의 공식 취임식은 Arian (Arihant)라는 잠수함이 건조 된 드라이 도크가 건설 된 2009에서만 열렸습니다. 물로 가득 찼습니다. 2012에서 현재까지이 잠수함은 일련의 바다 재판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녀는 2016 해에 인도 ​​해군에 소속 될 수 있습니다.

많은 연구원들이 제안한 바와 같이, 소련 엔지니어들은 Visakapatnam (Vizage)에 조선소를 짓고 있었기 때문에 인도 잠수함을 개발하기 위해 R & D에서 처음부터 참여할 수있었습니다. 따라서 Arihant는 분명히 해군의 필요를위한 무기 생산에있어 러시아와 인도의 첫 프로젝트였습니다.

국가들은이 프로젝트의 다음 잠수함 건설에 계속 협력하고있다. 이것은 주로 "Aridhaman"으로, 2011 년에 기록되었으며 2015에서 시작할 수 있습니다. 두 개의 잠수함이 추가로 건설 중입니다. 총 6 가지가 계획됩니다.

수중 핵 분야에서 경험을 얻는 데 중요한 역할 함대 인도가 152 년 해군에 도입 된 러시아 다목적 핵 잠수함 K-2012 "네르 파"( "차크라")의 임대를 제공한다는 사실을 알고있다. 이후 인도산 잠수함에서 일할 인원을 훈련시킵니다. 작년 말, 러시아와 인도 측은 322-971 년 태평양 함대의 일부인 두 번째 핵 잠수함 K-1989 "Sperm Whale"프로젝트 2003의 임대를 협상하고 있다는 것이 알려졌습니다. 아무르 조선소에서 현대화 한 후 2018 년 인도로 이전 할 수 있습니다.

1990-2000에서는 인도 해군의 요구에 부합하는 다른 대규모 프로젝트를 시행했습니다. 1997에서는 11356 프로젝트의 3 개의 호위함 (러시아 순찰선 분류에 따른)의 건설 및 공급 계약이 체결되었습니다. 그들은 100-mm 포병, 충격 방지 대함 미사일 시스템 Club-N, 중거리 방공 시스템 "Shtil", 어뢰 발사관 및 로켓 추진 폭격기를 배치했습니다. Talvar, Trishul 및 Tabar 호위함은 2003-2004 년에 인도 해군의 일부가되었습니다. 2006에서, 국가들은 11356 프로젝트를 3 척 더 공급하기로 합의했다. 호위함 Teg, Tarkash 및 Trikand는 2012-2013에서 해군의 일부가되었습니다. 두 번째 배치와 첫 번째 배치의 가장 큰 차이점은 BrahMos 미사일의 발사대가 있다는 것입니다.

항공 모함 함대 분야에서의 러시아 - 인도 간 협력은 상당한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2004에서는 항공 모함 Admiral Gorshkov의 근대화 이후 협약이 체결되었습니다. 새로운 이름 인 Vikramaditya를받은 선박은 12 월 2012에서 첫 번째 바다 실험에 참가했으며 7 월 2013에서 2 번째 바다 실험에 참가했습니다. 인도에서는 항공 모함이 6 월 2014에 도착하면서 동시에 국가 해군에 공식적으로 입성했다.

Vikramaditya의 현대화 과정에서 발생한 재정적, 조직적 문제 외에도 인도 측의 모든 요청이 만족스러워 심각한 문제가 발생했습니다. 두 나라의 국영 기업과 민간 기업 모두 항공 모함의 포화 상태에 참여했다. Vikramaditya를 창설하는 과정에서 러시아와 협력 한 경험으로 인도는 2009 해에 설계된 항공 모함 Vikrant의 건설에 착수 할 수있었습니다 (이 설계는 JSC Nevskoye PKB에 참여했습니다). "Wikrant"는 6 월 10 2015 th에서 시작되었습니다. 그의 바다 재판은 2017 년에 시작할 수 있습니다. Rosoboronexport Viktor Komardin의 부국장에 따르면, 우리 나라는 항공 장비와 관련된 모든 분야에서 "Vikranta"건설에 협력하고 있습니다.

러시아는 인도 해군 다기능 선박 기반 전투기 MiG-29K와 MiG-29KUB을 공급합니다. 두 수정본의 16 시스템에 대한 첫 번째 계약은 2004 연도에 체결되었으며, 두 번째 계약은 29 시스템 - 2010-m에 체결되었습니다. RSK MiG OJSC는 2016에서 두 번째 배치 배치를 완료합니다.

서류 가방이 무겁다.


작년 12 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인도 방문은 양자 간 군사 기술 협력의 발전에 큰 변화를 가져 오지 않았다. 이 방문 중에 서명 된 문서는 한편으로는 국가 간의 관계 발전에 희망을주고 다른 한편으로는 회의적인 평가를 야기한다. 군사 기술 협력 문제는 거의 다루어지지 않았다. 현 단계에서 러시아 - 인도 MTC에서 일종의 일시 중지가 관찰되는 몇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첫째, 러시아와 인도는 이미 2020 이전에 군사 기술 협력 분야의 주문 포트폴리오를 형성했다. 인도 출처에 따르면, 그 양은 약 20 억 달러입니다.

둘째, 순전히 기술적 인,보다 정확하게는 인원의 성격의 이유가 있습니다. 그래서 2014 총선 이후 새로운 인도 정부는 군부의 완전한 기능을 보장하지 못했습니다. 9 11 월 Manohar Panikkar 2014 국방 장관 임명과 함께 군사 기술 협력에 관한 대화가 강화되었습니다. 국방부 장관이 러시아 - 인도 간 군사 기술 협력위원회의 인도 공동 의장이기 때문에 그녀는 5 ​​개월 동안 거의 활동하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셋째,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이 뉴 델리에 도착하자 당은 5 세대 다기능 전투기와 군용 항공기와 관련된 현안과 관련된 모든 문제를 해결하지 못했다. 그러나 앞으로 몇 달 안에 이러한 문제가 해결되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할 이유가 없습니다.

전략 기술 분석 센터의 콘스탄틴 마키 엔 코 (Konstantin Makienko) 부국장에 따르면 인도 방위 시장을위한 국제 경쟁의 성장으로 경쟁자가없는 새로운 영역에서 뉴 델리와의 협력을 확대 할 수있을 것이라고한다. 함께 전략 무기 용 구성 요소 또는 시스템을 만들 수 있습니다. 현대의 상황에서 그러한 협력은 우크라이나의 위기와 관련하여 많은 국가와의 관계 악화로 인해 러시아 무기 및 군사 장비 제조에 사용 된 구성 요소 중 일부를 확보하는 데 장애가 있었기 때문에 러시아의 이익을위한 것입니다. 기술 스파이 분야에서 가장 활동적인 글로벌 기업 중 하나 인 중국과이 분야에서 관계를 발전시키는 것은 부주의합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인도는 예를 들어 이스라엘과 프랑스와 같이 많은 선진국과의 상호 작용을 통해 방위 산업 분야에서 첨단 기술을 창안하고 사용하는 데 풍부한 경험을 얻었 기 때문에 뉴 델리와 협력하는 것이 유익합니다.
Ctrl 키 엔터 버튼

실수로 눈치 챘다. 텍스트를 강조 표시하고를 누릅니다. Ctrl + Enter를

13 댓글
정보
독자 여러분, 출판물에 대한 의견을 남기려면 등록하십시오.

зже зарегистрированы? Войти

  1. 시버트 20 8 월 2015 06 : 01 새로운
    • 0
    • 0
    0
    Уже то позитивно, Индия в БРИКС. А насчет веса портфеля дело наживное.
  2. 메라 ​​조타 20 8 월 2015 06 : 25 새로운
    • 6
    • 0
    +6
    Очередное бла-бла-бла с совершенно правильным итогом:
    Визит президента России Владимира Путина в Индию в декабре прошлого года не привнес существенных изменений в развитие двустороннего ВТС.

    Довольно наивно ожидать каких либо улучшений ибо у Индии новый партнер в лице США. Переориентация уже произошла, прежние партнеры РФ и Франция уходят на второй план...
    1. 에고 카 20 8 월 2015 07 : 10 새로운
      • -3
      • 0
      -3
      메라 ​​조타
      Довольно наивно ожидать каких либо улучшений ибо


      ...ну да они вам все так и сказали....... 웃음 웃음 웃음

      PS ....вы так наивны?????
      1. 메라 ​​조타 20 8 월 2015 07 : 45 새로운
        • 4
        • 0
        +4
        제품 견적 : EGOrkka
        ну да они вам все так и сказали.......

        А об этом никто не молчит, читайте новости, про ВТС США-Индия много пишут.
        Касаемо Франции тоже, про беду с Рафалями на ВО часто статьи публикуются.
        Касаемо РФ... Не смотря на визит Путина никаких сдвигов по FGFA не произошло, наоборот, поступили сведения в прессу, что индусы игнорируют всяческие запросы из РФ по теме FGFA.
        Индия и не скрывает кто является для неё важнейшим партнером, достаточно посмотреть на визиты Путина и Обамы в Дели, Путина в аэропорту встречал никому не известный клерк, а Обаму лично Нарендра Моди.
        1. 에고 카 20 8 월 2015 11 : 18 새로운
          • 0
          • 0
          0
          메라 ​​조타
          А об этом никто не молчит.....


          깡패 깡패 깡패 깡패 깡패 깡패 깡패 깡패 깡패 음료수
    2. 블라디미르 _krm 20 8 월 2015 09 : 10 새로운
      • 3
      • 0
      +3
      Это совсем не так. Индийцы никогда не складывали все яйца в одну корзину и стараются не впадать в полную зависимость ни от какой страны. Так что и США далеко не новый партнёр, и от РФ никто не отказывается, и даже французам полный отворот не грозит. Хотя с Рафалями они пролетели классно :)
    3. Alexashka964 20 8 월 2015 12 : 46 새로운
      • -2
      • 0
      -2
      제품 견적 : Mera Joota
      у Индии новый партнер в лице США. Переориентация уже произошла

      Вряд ли индийцы смогут сотрудничать с США в военно-техническом плане.
      Что могут США предложить Индии? Плохо летающие "Рапторы" F-22, и еще хуже летающие F-35? Про ракетную технику вообще говорить не стоит, т.к. американцы в ракетостроении, мягко говоря, не сильны. Стрелковое оружие у них, да, сильное, точное, но настолько капризное, что все предыдущие качества сводятся на нет! А индийцы, за более чем 50 летнее сотрудничество с СССР и Россией привыкли к надежности в первую очередь. А точность, по сути, больше нужна снайперам, а их, в любой армии - единицы
    4. Alexashka964 20 8 월 2015 13 : 02 새로운
      • 1
      • 0
      +1
      제품 견적 : Mera Joota
      Довольно наивно ожидать каких либо улучшений

      А на счет улучшений в сотрудничестве, то тут вы абсолютно правы. Какие улучшения можно ожидать, если российская сторона не выполняет свои обязательства по ранее принятым соглашениям?
      Соглашение о сотрудничестве в области разработки и производства перспективного многофункционального истребителя подписано 18 октября 2007-го. Годом ранее индийская сторона направила российской требования к характеристикам будущего самолета. В целом Россия их проигнорировала, так как вместо разработки перспективного истребителя решила сделать упор на совместную модификацию ПАК ФА (Т-50)
  3. 아세토 페논 20 8 월 2015 07 : 31 새로운
    • 1
    • 0
    +1
    . При этом даже облегченная на полтонны и укороченная на полметра «БраМос» оказалась тяжелой для самолета.
    우아한!
  4. V.ic 20 8 월 2015 08 : 54 새로운
    • 2
    • 0
    +2
    Где бы ещё одного Афанасия Никитина найти?
  5. akudr48 20 8 월 2015 09 : 22 새로운
    • 2
    • 0
    +2
    Индия уже серьезно помогла в программе развития танков, закупив Т-90, которые вышли на мировой уровень только после реализации индийских требований.

    Примерно аналогичная ситуация и с Су-30МКИ.

    Было бы хорошо, если Индия вложится и в новые самолеты, в корабли и лодки.

    Но надеяться, что только индийские заказы выведут нашу военную продукцию на самый высокий уровень нет оснований.

    Давно пора иметь самодостаточную военную промышленность, а мы никак от у.к.р.о.зависимости в импортозамещении избавиться не можем.

    А для этого необходима современная промышленность, для чего нужна новая экономическая политика, что потребует изменения социальной жизни, реальной борьбы с воровством, а это повлечет необходимость изменений в политической системе и полной замены правящего слоя. И т.д. На что власть не пойдет, если ее не вынудить.

    Это если критически подходить к ситуации, и попытаться рассмотреть ее в более серьезном масштабе а не убаюкиваться тем, что у нас и те, и другие вот-вот что-то купят.
  6. Aleksandr1959 20 8 월 2015 10 : 17 새로운
    • 2
    • 0
    +2
    Индия уже серьезно помогла в программе развития танков, закупив Т-90, которые вышли на мировой уровень только после реализации индийских требований.

    Примерно аналогичная ситуация и с Су-30МКИ.

    Индия воспользовалась бедственным положением ВПК России в 90-е годы. И задешево закупала современную боевую технику.
    시대가 바뀌고 있습니다 ...
  7. 보통 OK 20 8 월 2015 10 : 41 새로운
    • 6
    • 0
    +6
    모스크바와 뉴 델리 시작할 수있다.

    "시작할 수 있습니다"- 모든 것을 말해줍니다. 첫째, "~ 일 수있다"는 의미는 아직 안하고 있다는 뜻입니다. 둘째, "시작"은 구현에 도달하는 것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나는 가족을위한 새로운 메르세데스 G 클래스의 구입을 시작할 수있다. 그것은 돈을 모으기 만하면 더 많은 사람과 손주가 생길 것입니다. 웃음
  8. Dr. Livesey 20 8 월 2015 11 : 42 새로운
    • 2
    • 0
    +2
    "В конце прошлого года стало известно, что российская и индийская стороны ведут переговоры о сдаче в аренду второй атомной подводной лодки К-322 «Кашалот» проекта 971, которая находилась в составе Тихоокеанского флота в 1989–2003 годах. После модернизации на Амурском судостроительном заводе она может быть передана Индии в 2018 году."
    Ээээ...Может кто из спецов просветит - что, нашему ВМФ эта АПЛ без надобности? 뭐
  9. 텍터 20 8 월 2015 12 : 28 새로운
    • 2
    • 0
    +2
    Индусы наивные такие, прям дети малые. Ясен пень, что никто и никогда не передаст Индии или любой другой стране свои передовые ноу-хау. Индусам предложили максимум возможного: совместную разработку истребителя, отвечающего требованиям пятого поколения. Будьте счастливы. Нет, они хотят сразу Т-50 да ещё и со всеми технологиями... Обурели, что-ли? Не может быть и речи даже о продаже серийных Т-50: только FGFA, с которым могут играться, как захотят. Хоть все системы пусть делают свои, индийские, включая спутники. А Т-50 - это как и Фу-22, не продаётся.
  10. 날카로운 20 8 월 2015 21 : 17 새로운
    • 0
    • 0
    0
    Интересно, индийцев хоть чему то научил тендер на "Рафаль"? Ведь так как они тянули с французами может привести к сильному устареванию проекта FGF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