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투 항공기. 혹등 호크를 상징으로

전투 항공기. 혹등 호크를 상징으로

글쎄, 여기에 우리는 왕립 공군의 진정한 상징이자 동시에 1458 차 세계 대전 중 가장 거대한 이탈리아 폭격기를 가지고 있습니다. 알레산드로 마르 체티 (Alessandro Marchetti)의 매우 독특한 작품은 거의 XNUMX 단위 (정확하다면 XNUMX 개)의 매우 괜찮은 (이탈리아의) 순환으로 배포되었습니다.


이탈리아 스테이션 왜건은 폭격기, 어뢰 폭격기, 정찰 및 수송 수단으로 사용되었습니다. 그 당시에는 79 차 세계 대전이 시작되기 전에 비행 성능 측면에서 매우 좋았으며 그는 반복적으로 항공 경주에 참여하여 (중요!) 승리했습니다! SM.XNUMX에 따르면 속도와 운반 능력에 대한 여러 세계 기록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그는 여전히 "호크"였습니다. 지난 세기의 30 년대 중반. 그러나 이탈리아 왕립 공군에서 비행기는 "꼽추"라는 이름을 받았다. "브로크 백 호크"


당시의 세 가지 엔진 구성표는 그다지 뛰어난 것이 아니라 매우 일반적이지 않았습니다. Dutch Fokker F.VII / 3m, 독일 Junkers Ju52 / 3m, 소비에트 ANT-9 및 SM.79. 다른 국가에서는 XNUMX 가지 엔진 개발이 있었지만 어떻게 든 뿌리를 내리지 못했습니다. XNUMX 및 XNUMX 엔진 레이아웃이 선호된다.

예, 세 개의 엔진은 신뢰성과 범위면에서 두 가지에 비해 약간의 이점을 제공했지만 XNUMX 년이 지나면 항공기 엔진의 전력 특성이 증가함에 따라 XNUMX 엔진 항공기가 모든 국가의 함대에서 사라지기 시작했습니다.

전쟁이 끝날 때까지 이탈리아에서만 XNUMX 엔진 폭격기가 전투 형성에 남아 있었다. 사실, 이것은 파시스트 이탈리아의 재정 상태와 마찬가지로 항공기의 뛰어난 특성 때문이 아닙니다.


SM.79는 제 1933 차 세계 대전 중에 유명해진 많은 전투 항공기와 마찬가지로 완전히 민간인의 뿌리를 가지고있었습니다. 1934 년, Marchetti는 XNUMX 년 런던-멜버른 노선을 따라 국제 레이스에 참가할 수있는 고속 여객기를 만들기로 결정했습니다.

플랫폼에 SM.73이 포함되었으므로 군사용 SM.81 버전으로 제작 된 XNUMX 엔진 항공기도 있습니다.

이 프로젝트에서 그는 이전의 기계와 73 엔진 S.81 (군사 버전-S.1934)을 XNUMX 년에 많은 유사한 디자인 솔루션을 사용하여 구축 한 것을 분명하게 구축했습니다. 동체의 프레임은 두랄루민 시트, 합판 및 캔버스, 자유 운반 나무 날개, 거의 동일한 깃털로 된 덮개가있는 강관입니다.

모든 아이디어가 통합 된 장소는 Savoy라는 상표로 잘 알려진 Societa Idrovolanti Alta Italia (Societa Idrovolanti Alta Italia-SIAI) 회사였습니다.


일반적으로 SIAI는 비행 보트 생산에 적극적으로 참여했으며이 점에서 전 세계적으로 알려졌습니다. 비행선 "사보이 (Savoy)"S.16과 S.62는 소비에트 공군과 함께 운행되었으며, 큰 S.55는 제 XNUMX 차 세계 대전 중에 극동의 항공사에서 운항되었습니다.


민간인 지정 I-MAGO를 갖춘 실험용 항공기는 8 년 1934 월 88 일에 첫 비행을하였습니다. 사실, 경주는 오래 전에 사라졌습니다. 영어 De Havilland DH.XNUMX“Comet”이 승자로 밝혀졌습니다.

그러나 Marchetti와 Savoy의 비행기는 성공 이상의 것으로 판명되었습니다. 사실, 나는 즉시 다른 엔진을 설치해야했지만 실제로 125 리터의 용량을 가진 Alfa Romeo 35RC680로 밝혀졌습니다. ".Bristol Pegasus"라이센스. 그리고 그들과 함께 비행기는 355km / h의 속도에 도달했으며 나중에 410km / h에 도달했습니다. 결과적으로 SM.79는 S.81 폭격기보다 앞서 이탈리아에서 가장 빠른 멀티 엔진 항공기가되었으며 서비스에 들어갔다.


1934 년, 이탈리아 공군을위한 새로운 중형 트윈 엔진 폭격기 경쟁이 발표되었습니다. 경쟁의 요구 사항은 폭격기가 쌍둥이 엔진이어야한다고 규정했다.

79 개의 프로젝트가 대회에 제출되었습니다. SIAI는 S.79B 항공기를 제안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승객 S.14P를 XNUMX 대의 프랑스 Gnom-Ron KXNUMX 엔진을 장착 한 폭격기로 변경했기 때문에 실패했습니다. 또한위원회는 기관총과 폭탄 폭탄 배치를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이 회사는 24 대의 항공기를 주문했습니다. SM.79 설계는 기술 측면에서 매우 단순했으며 필요한 경우 항공기 대량 생산을 신속하게 배치 할 수있었습니다. 이탈리아가 전쟁을 준비하고 있었기 때문에 사전 제작 게임에서 비행기를 시험해 보는 것이 합리적이었습니다. 어느 것이-아직 완전히 명확하지는 않았지만 준비 중이었습니다.


첫 번째 SM.79에는 폭탄 랙이 장착되어 있고 테스트주기가있었습니다. 테스트는 성공적이었습니다. 승용차의 넓고 공기 역학적으로 매끄러운 동체는 보존되었지만 기관총과 같은 혹이 조종사의 오두막에 나타났습니다. 하나의 고정 Breda-SAFAT 12,7 mm 구경이 앞을 내다 보았지만, 같은 기관총은 후방 반구를 방어하기 위해 사수에있었습니다.


또 다른 대구경 기관총이 곤돌라의 동체 후면에 설치되어 앞뒤로 발사되었습니다. 그리고 7,69 mm Lewis 기관총이 있었고, 특수한 설치로 동체 내부의 곤돌라 위에 장착되었습니다. 기관총은 좌우로 던져져 왼쪽과 오른쪽의 큰 직사각형 해치를 통해 발사 될 수 있습니다.


Marchetti의 양심에 전적으로 매우 모호한 정면 무기. 설계자는 비행기가 빠르기 때문에 이마에서도 거의 공격을받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따라서 조종사 머리 위의 기관총 하나만으로도 충분합니다. 이상한 접근법이지만 그런 일이 일어났습니다.

폭탄 베이는 매우 독창적이었습니다. 동체의 중앙 부분에 위치하고 있으며 항공기 축의 오른쪽으로 이동했습니다. 이것은 꼬리에 통행을 저장하기 위해 수행되었습니다.

최대 1250kg의 폭탄을 다양한 조합 (2 x 500kg, 5 x 250kg, 12 x 100kg 또는 작은 12kg 조각화 폭탄이있는 12 개의 카트리지)으로 폭탄 구획에 적재 할 수 있습니다. 비스듬히 장착 된 500kg을 제외하고 모든 폭탄은 수직으로 매달렸다.


승무원은 두 명의 조종사 (두 번째 조종사는 또한 득점자), 비행 엔지니어 및 라디오 운영자로 구성되었습니다. 채점자는 일반적으로 코에 위치하고 있으며 최상의 시야를 확보해야합니다. 그러나 우리의 경우에는 두 번째 모터가있었습니다. 따라서 SM.79에서는 득점자가 후면의 동체 아래에 만들어진 곤돌라에 넣었습니다. 곤돌라의 전면 벽은 투명하여 일반적으로 작업 개요를 제공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꼬리 부분으로가는 통로가 필요했습니다.

득점 선수는 곤돌라에서 폭격 중 조향 휠 제어를 사용하여 기체를 조준 할뿐만 아니라 회전 할 수있었습니다.

최초의 SM.79 시리얼 폭격기는 1936 년 24 월에 나타 났으며, 내년 XNUMX 월까지이 회사는 XNUMX 대의 항공기에 대해 동일한 주문을 완료했습니다. 생산 항공기에서는 "호프"가 길어지고 눈물 방울 모양의 돌출부가 측면에 나타나고 위의 유약이 사라졌습니다. 제 XNUMX 차 세계 대전의 루이스는 같은 구경의 더 현대적인 SAFAT로 대체되었습니다.

공식적으로 폭격기는 SM.79 Sparviero- "Hawk"라는 이름으로 채택되었지만이 이름은 뿌리를 내리지 않았으며 부분적으로 간단히 "gobbo"- "hunchback"이라고 불렀습니다.


두 번째 시리즈부터 "호프"가 단축되었으며 (거의 정문에 도달하기 전에) 드롭 모양의 돌출부가 제거되었지만 무선 통신 및 비행 엔지니어는 추가 창을 만들었습니다.

그들은 득점 선수의 곤돌라를 약간 깊게하고 엔진의 배기관을 비틀고 (나셀에서 멀어짐) 추가 안정 장치 확장 장치를 도입했습니다. 이 형태로 거의 변하지 않은 SM.79는 XNUMX 년 동안 대량 생산되었습니다.


XNUMX 년-여기서는 특히 뛰어난 항공기 특성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 단순히 경쟁자가 없었습니다. 동일한 피아트 또는 카프로 니를 제공 한 모든 항공기는 단순히 훨씬 더 나빴습니다.

한편, 1937 년 이탈리아 공군 확장 계획이 채택되어 1939 년에는 약 3000 건의 폭격기가 예정되어 있었다. 무솔리니의 계획은 엄청나게 많았지 만, 연습은 다소 다른 것으로 판명되었습니다. 이탈리아는 20 년 만에 너무 많은 비행기를 생산할 수 없었으며 계획에 참여한 비행기 (Fiat BR.135, Caproni Sa.32, Piaggio R.XNUMX)는 완고하게 필요한 조건에 들어가기를 원하지 않았습니다. .

따라서 XNUMX 엔진 SIAI에 대한 베팅은 정당하게 이루어졌습니다. 그리고 조종사는 전투기의 훈련으로 옮겨지기 시작했습니다. 이것은 매우 빠른 속도의 폭격기와 상당히 쉬운 제어가 필요했습니다.

그렇습니다. SM.79는 여객기를 기반으로 만들어 졌기 때문에 스코어링 장치의 불편한 배치, 측면 공간에 다소 큰 동체가있는 작은 폭탄 베이, 방어 무기 등의 변경으로 인해 많은 결점이있었습니다. 이 모든 것이 상당히 합리적인 비판을 일으켰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선택할 수있는 것이 없습니다.

한편, 스페인의 내전이 시작되었고, 전투 조건에서 폭격기를 시험 할 수있는 기회가 나타났다. SM.79에서 무솔리니가 프랑코에게“대출”한 이탈리아 조종사와 스페인 사람이 모두 싸웠다.


빌바오 세비야 근처에서 이탈리아 승무원과 함께한 SM.79는 브루 넷과 테루 엘 근처의 전투에 참여했다. 1937 년 XNUMX 월 이탈리아 폭격기 XNUMX 명이 알 메리아 항구에서 공화당 전함 Jaime I을 손상시켰다.

SM.79의 속도로 인해 낮 동안 무단 비행이 가능해졌습니다. 모든 공화당 전투기 중에서 I-16만이 많지 않았지만 "호크"를 잡을 수있었습니다. 그리고 차는 매우 끈적했다. 거의 수백대의 폭격기 중 16 척이 실종되었습니다. 스페인 사람은 4 대, 이탈리아 12 대를 잃었습니다.

일반적으로 SM.79가 성공적으로 사용되었습니다. 스페인 사람들은 별명 "Horobado", 즉 "꼽추"를 받았습니다.

관대 한 이탈리아 인들은 나머지 61 개의 꼽추를 스페인 사람들에게 넘겨주었습니다. 스페인 공군에서 그들은 제 60 차 세계 대전에서 살아남 았으며, 마지막은 XNUMX 년대 초까지 Ifni와 Rio de Oro의 스페인 북아프리카 식민지에서 날아 갔다.

전투 SM.79가 스페인 토양에 폭탄을 떨어 뜨 렸지만 이탈리아의 형제들은 선전 임무를 수행하여 비행에 참여하고 기록을 세웠습니다. 무솔리니의 파시스트 정권의 업적을 전 세계에 보여줄 필요가 있었으므로 SM.79는 많은 비행에 참여했습니다. Marseille-Damascus-Paris 비행에서 SM.79가 XNUMX 위를 차지했습니다. 이탈리아 사람들은 로마-다카르-리우데 자네이루 비행에도 참여했습니다. 조종사 중 하나는 Mussolini Jr입니다.

또한 Piaggio의 P.79 엔진이 장착 된 SM.11는 페이로드 500, 1000 및 2000kg의 항공기 범주에서 일련의 세계 속도 기록을 세웠습니다.


일반적으로 전쟁 전시기에 SIAI는 이미 Savoy-Marchetti로 이름을 변경하여 수출 시장에 매우 적극적으로 침입하고있었습니다. Marchetti는 트윈 엔진 항공기가 수출에 더 좋을 것이라고 믿었습니다. 그리고 프로토 타입 SM.79V (Bimotore)도 만들었습니다.

따라서 S.79B (Bimotore) 프로젝트의 항공 부는 거부했지만이 방향으로 계속 작업하여 프로젝트를 프로토 타입을 제작했습니다.

한편 79 기통 SM.1939는 이탈리아 공군의 주요 공격력이되었다. 그리고 그들과 함께 이탈리아는 제 XNUMX 차 세계 대전에 들어갔다. 스페인에서 얻은 전투 경험 외에도이 항공기는 XNUMX 년 알바니아를 점령하고 그리스를 공격하는 동안 착륙하는 데 사용되었습니다.


이탈리아가 영국과 프랑스에 전쟁을 선포하자마자 이탈리아 폭격기는 규정 된 목표물에 쓰러졌다. 시칠리아의 비행장에서 이륙 한 이탈리아 인들은 몰타를 폭격했다. 리비아에 기반을 둔 비행기가 튀니지의 프랑스 기지를 공격했습니다. 이탈리아에서 그들은 에티오피아에서 아덴까지 코르시카와 마르세유로 날아 갔다.

1940 년 79 월 북아프리카에서는 XNUMX 개의 S.XNUMX 연대가 이집트에 대한 이탈리아 공세를지지했다. 처음에는 전장에서 군대를 지원하고 영어를 사냥하기 위해 공격 항공기로 사용하려고했습니다. 탱크로 장갑차. 그것은 작동하지 않았다, 영국 대공 포수는 이탈리아 사람들을 매우 빨리 실망시켰다.

그러나 비행기는 전투 계획과 기술 계획의 큰 손실에도 불구하고 Axis 국가의 패배까지 전체 아프리카 캠페인을 회상했습니다.


이 캠페인은 많은 SM.79 약점을 밝혀 냈습니다. 발사 범위, 대구경 기관총의 낮은 발사 속도 및 신뢰성, 약한 장갑 및 보호 가스 탱크의 부재를 제한하는 원시 포탑. 퍼레이드와 실제 전투 사용은 여전히 ​​다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장에서 수리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으며, 그로 인해 연합군은 다양한 정도의 오작동으로 항공기를 30 대 이상 보유했습니다. 일체형 날개로는 특히 어려웠습니다.


또한 1941 년에 새로운 세대의 더 빠른 전투기가 공중에 등장하기 시작했으며 SM.79의 속도는 더 이상 이전과 같은 보호 기능이 없었습니다. 그리고 1941 년 중반까지 이탈리아 공군의 호크 수가 줄어들 기 시작했습니다. 또한 더 완벽한 (및 1007 엔진) 폭격기 Kant Z.XNUMX이 도착했습니다.


"호크"는 바다에 단단히 등록되어 있습니다 항공그들은 전쟁이 끝날 때까지 싸웠습니다.


8 년 1940 월 79 일 SM.XNUMX는 글로스터 순양함을 공격하고 손상시켰다. 이것은 "호크스"의 첫 번째 성공이었고, 이탈리아 인들은 직접적인 타격을 입지 않았지만, 가까운 휴식으로 배를 잘 때렸습니다.

SM.79를 기반으로 한 어뢰 폭격기는 18 년 1940 월 79 일 밤 XNUMX 대의 SM.XNUMX 어뢰가 순양함 "켄트"를 공격했을 때 성공을 축하했습니다. 승무원은 배를 방어했지만 순양함은 지브롤터로 끌려 갔으며 거의 ​​XNUMX 년 동안 수리를 받았습니다.


SM.79 어뢰 폭격기의 성공적인 공격 목록은 아레 투사 글래스고, 글래스고, 리버풀 순양함에 추가되었으며 SM.79 승무원의 행동으로 피해를 입었습니다. 그리고 쿠엔틴 구축함의 경우, 2 년 1942 월 XNUMX 일, 어뢰 폭탄 테러와의 만남으로 침몰했습니다.


1943 년, 불명예스러운 항공 모함 (치명적이지 않음)과 몰타어 호송대로부터 수많은 수송선이 어뢰를 받았습니다. 구축함 "Janus"는 항공 어뢰에 침몰했습니다.


8 년 1943 월 79 일, 이탈리아는 반석을 깎고 반으로 갈라졌다 : 독일의 통제하에 북쪽에 꼭두각시 이탈리아 사회 공화국이 생겨 났고, 영국과 미국이 남쪽을 점령했다. 비행장에는 여전히 많은 양의 SM.3가 있었으며 연합군은 수송 수단으로 전환했다. 자동차는 SM.79를 정확하게 장착 한 전체 연대 (XNUMX 차 항공 연대)에 충분했습니다.

그래서“호크스”는 상품과 승객을 운반 할뿐만 아니라 전단지를 흩어지게하고 최전선을 넘어 낙하산 병과화물을 버리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전쟁이 끝난 후 모든 SM.79는 수송기가되었습니다.


1950 년까지 거의 모든 호크스는 자원을 다 써 버렸습니다. 서비스 기간 동안의 기록은 항공기였으며 1949 년에 레바논이 필요로하였습니다. 이 기계는 1960 년까지 지속되었습니다. 레바논 SM.79 중 하나가 현재 이탈리아 박물관에 있습니다. 역사 항공.

S.79는 다른 이탈리아의 다중 엔진 폭격기보다 더 많이 출시되었습니다. 우리는 "혹등 고파 호크 (Humpback Hawk)"가 거의 모든 전선에서 싸운 이탈리아의 공격기의 얼굴이되었다고 말할 수있다. 스탈린 그라드 근처의 동부 전선에서도 루마니아 항공기가이 항공기로 무장 한 상태였습니다.

그러나 1941 년까지이 기계는 너무 구식이되어 실제로 전투 가치를 구성하지는 못했습니다. 죄책감은 Marchetti가 아니라 진보입니다. 이탈리아는 그 모든 소망을 따라 가지 못했습니다.



LTX SM.79
윙스 팬, m : 21,80
길이, m : 15,60
높이, m : 4,10
윙 영역, м2 : 61,00

무게, kg
- 빈 항공기 : 6 800
- 정상적인 이륙 : 10 500

엔진 : 3 x Alfa Romeo 126 RC34 x 750 hp
최대 속도, km / h
- 근거 : 359
- 높이에서 : 430
순항 속도, km / h : 360

실용 범위, km : 2 000
최대 상승 속도 (m / min) : 335
실용적인 천장, m : 7 000
승무원 : 4-5
군비 :
-하나의 코스 기관총 Breda-SAFAT 12,7 mm;
-꼬리로부터 보호하기위한 12,7 개의 기관총 Breda-SAFAT XNUMX mm;
-측면 방어용 기관총 Breda-SAFAT 7,7 mm.

폭탄 하중 :
2 x 500 kg 폭탄 또는 5 x 250 kg 폭탄 또는 12 x 100 kg 폭탄.
Ctrl 키 엔터 버튼

실수로 눈치 챘다. 텍스트를 강조 표시하고를 누릅니다. Ctrl + Enter를

15 댓글
정보
독자 여러분, 출판물에 대한 의견을 남기려면 등록하십시오.

зже зарегистрированы? Войти

  1. 레드 스킨의 리더 22 2 월 2020 07 : 05 새로운
    • 10
    • 1
    +9
    В детстве мне подарили книгу "Боевые самолёты". С большими, цветными иллюстрациями. Некоторые из самолётов, ранее мне неизвестных, меня просто очаровали! Чисто визуально, по красоте форм...
    Один из них - этот "маркетти".
    И по барабану были устаревшие данные, то, что стоял на вооружении ненавистных франкистов... Он просто завораживал непривычностью форм, тремя винтами....
    1. А мне он показался похожим на щуку при виде сбоку. Впечатление усилил мелкопятнистый камуфляж. Насчёт непривычности форм полностью согласен, а вот какой-то красоты не увидел. Хотя... о вкусах не спорят.
      1. 알렉세이 1970 22 2 월 2020 07 : 56 새로운
        • 1
        • 0
        +1
        А мне волка, хотя щука наверное волк подводный! 미소
    2. svp67 22 2 월 2020 08 : 51 새로운
      • 2
      • 0
      +2
      제품 견적 : 레드 스킨의 리더
      Он просто завораживал непривычностью форм, тремя винтами....

      Самолеты, корабли, особенно чайные или опиумные клипера, лошади... грация и красота
    3. 이량 체 22 2 월 2020 15 : 28 새로운
      • 2
      • 0
      +2
      Действительно красивый самолёт... Странный, необычный... Но привлекающий внимание и запоминающийся. Есть в нём своя эстетика. Интересно, как бы выглядел СБ с такой компоновкой...
  2. 산 사수 22 2 월 2020 08 : 05 새로운
    • 2
    • 1
    +1
    Летать и драться порой приходится на том, что есть. Достаточно надёжный боевой самолёт и особенно торпедоносец... По итальянски изящный... И, прочный, судя по тому, сколько они летали после войны.
  3. 우연 22 2 월 2020 10 : 45 새로운
    • 5
    • 0
    +5
    Трехмоторная схема в те времена не была чем-то таким выдающимся, но и не очень распространенным. Голландский «Фоккер» F.VII/3m, немецкий «Юнкерс» Ju52/3m, советский АНТ-9 и SM.79. Были трехмоторные разработки и в других странах, но как-то не прижились.
    Этап разработки трехмоторных самолетов прошли все страны, имевшие на то время авиастроение. За десятилетие с конца 1920-х до конца 1930-х в разных странах было создано больше полутора сотен конструкций трехмоторных самолетов.
    Кроме упомянутых в статье достаточно интенсивно трехмоторные пассажирские самолеты эксплуатировала Франция.

    22-х местный пассажирский самолет Dewoitine D.338. 1936 год.
    1. 우연 22 2 월 2020 10 : 51 새로운
      • 5
      • 0
      +5
      По всему миру более 65 лет эксплуатировался американский Ford Trimotor.
      1. 우연 22 2 월 2020 11 : 03 새로운
        • 9
        • 0
        +9
        Даже Румыния с помощью французов отметилась среди разработчиков трехмоторных самолетов, притом очень оригинальной конструкцией Bratu 220.
        1. Однако, румыны оригиналы, ничего не скажешь... 웃음
          Ну зачем им понадобилось размещать двигатели на стойках, которые аэродинамику портят и обслуживание затрудняют? Такие стойки уместны были на летающих лодках, чтобы двигатели от воды отодвинуть как можно выше, но на обычном самолёте??? У них что, крыло настолько хлипкое, что вес двигателей не выдерживало?
          1. 우연 22 2 월 2020 13 : 43 새로운
            • 2
            • 0
            +2
            Возможно конструктор просто не хотел портить аэродинамические характеристики крыла. Подобное расположение двигателей в те годы встречалось не только у летающих лодок.
            1. Вы правы, на "Максиме Горьком" два двигателя точно также были размещены над фюзеляжем на стойках, в то время как остальные шесть - в крыле. Возможно,в данном случае, в крыле для всех двигателей уже не хватало места, т.к. кроме двигателей, в крыле располагались служебные и пассажирские помещения.
              1. 우연 22 2 월 2020 14 : 09 새로운
                • 4
                • 0
                +4
                Главное преимущество такой схемы - вектор тяги направлен вдоль оси самолета. В случае остановки одного из двигателей отсутствует разворачивающий момент, компенсация которого требует определенных усилий.
  4. 우연 22 2 월 2020 14 : 18 새로운
    • 4
    • 0
    +4
    Savoia-Marchetti SM.79 успел отметиться и в качестве радиоуправляемой летающей бомбы.

    В 1942 году генерал Фердинандо Раффаэлли выступил с идеей наполнить СМ.79 взрывчаткой и установить аппаратуру радиоуправления.
    12 августа 1942 года, с целью воспрепятствовать британской операции по снабжению Мальты, беспилотный самолет SM.79, самолет управления CANT Z.1007 и эскорт из пяти истребителей FIAT G.50 вылетели на перехват британского конвоя . Пилот SM.79 направил самолет на корабли и выпрыгнул с парашютом. Однако радиоуправление в то время было крайне примитивным и работало со сбоями. Оператор так и не смог направить SM.79 в цель и после выработки топлива самолет врезался в гору Хенчела на материковой части Алжира.
  5. Alf
    Alf 22 2 월 2020 19 : 30 새로운
    • 3
    • 0
    +3
    Правда, это было обусловлено не столько выдающимися характеристиками самолета, сколько состоянием финансов в фашистской Италии.

    Это было обусловлено отсутствием мощных моторов. Были бы в Италии моторы в 1500 кобыл и итальянские бомберы приобрели классический вид. Да и занятие двигателем носа заставляет конструкторов чесать репу на тему-Куда бы штурмана-бомбардира пристроить.